Health

오바마, 클린턴, 부시는 모두 COVID-19 백신을 맞을 것이라고 확인했습니다

Written by Abbas

버락 오바마, 빌 클린턴, 조지 W. 부시 등 세 명의 전직 대통령은 모두 코로나 19 백신 사용할 수있게되면 그리고 그들은 백신에 대한 대중의 신뢰를 높이기 위해 TV에서 라이브로 그렇게 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위험이 덜한 사람들을 위해 만들어 졌다면 나는 그것을 받아 들일 것이라고 약속한다”고 말했다. 조 매디슨 쇼 SirusXM에서. “드디어 TV에서 촬영하거나 사람들이 내가이 과학을 신뢰한다는 것을 알 수 있도록 촬영할 수 있습니다. 내가 믿지 않는 것은 COVID가되는 것입니다. ”

오바마는 또한 특히 알러지 및 전염병에 대한 국립 연구소 소장 인 안토니 파우치 (Anthony Fauci)의 의견에 특히 의존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닥터. Fauci는 ‘이 백신은 안전하며 COVID가되기 위해 예방 접종을받을 수 있다고 말하며, 확실히 복용 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두 제약 회사, 현대화이자, 응급 사용 승인을 받기 위해 FDA (Food and Drug Administration)의 평가를 위해 백신 후보를 제출했습니다. 회사가 발표 한 데이터에 따르면 두 가지 모두 증상이있는 COVID-19 감염을 예방하는 데 적어도 90 % 효과적인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나 이것이 반드시 백신이 무증상 감염을 예방한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이는 사람들이 눈에 띄는 증상이 없더라도 감염을 계속 퍼뜨릴 수 있기 때문에 주목해야 할 중요한 사항입니다. 우리는이 백신이 COVID-19 감염을 예방하고 바이러스 확산을 예방하는 데 얼마나 효과적인지 정확히 알기 위해 더 많은 정보와 전체 FDA 검토를 기다려야 할 것입니다.

클린턴 전 대통령과 부시 대통령도 CNN에 확인 카메라에 백신을 맞을 준비가 될 것입니다. 몇 주 전 부시 대통령은 나에게 Dr. Fauci en [Deborah Birx, M.D., the White House coronavirus response coordinator] 부시의 참모 총장은 CNN에 “때가되면 동료 시민들이 예방 접종을 받도록 장려하기 위해 할 수있는 일을하고 싶어한다는 것을 알고있다”고 말했다. 첫째, 백신은 안전한 것으로 간주되어야하며 우선 집단에 투여되어야합니다. 그런 다음 부시 대통령은 자신을 위해 줄을 서서 카메라에서하는 것을 좋아할 것입니다. ”

클린턴의 언론 비서는 CNN에 전 대통령이 ‘공중 보건 당국이 정한 우선 순위에 따라 백신이 나오는 즉시 백신을 맞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모든 미국인이 똑같이하도록 장려하는 데 도움이된다면 그는 공공 영역에서 그렇게 할 것입니다. ”

전에, Dr. Fauci는 말했다 COVID-19 백신의 첫 번째 접종은 의료 전문가 및 심각한 코로나 바이러스 합병증에 가장 취약한 사람들을 위해 다음 달 내에 제공 될 수 있습니다. 2021 년 중반까지 예방 접종을 받기를 원하는 미국인에게는 충분한 용량이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충분한 사람들이 백신에 접근 할 수 있도록 설득하는 것은 어려울 것입니다. 무리 면역그는 인구의 75 % 이상이 예방 접종을 받아야한다고 말했다. (또한 증상이있는 감염 만이 아니라 코로나 바이러스의 전파를 막는 백신에 따라 다릅니다.)

이것은 백신의 통제를 의미합니다. 한동안 미국에서 문제가되어 왔습니다, 향후 몇 개월 내에 주요 관심사가 될 것입니다. 가장 효과적인 의사가 사용하는 전략 백신에 대한 환자의 신뢰를 높이기 위해 공감 운동을하고, 사람들의 우려에 진정으로 귀를 기울이고, 예방 접종의 위험과 이점을 그들이 가지고있을 수있는 질병과 비교하여 명확하고 정확하게 설정하는 것이 포함됩니다. 막다. 일부 의사들은 자녀들도 정기적 인 예방 접종을받는다고 설명하는 것과 같이 자신의 삶의 예를 제공하는 것도 도움이된다고 말합니다.

얼마나 확고한 지 알기 위해 백신 진드기 앞으로 몇 달 안에 미국인들이 예방 접종을 선택하는 데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갑판이나 TV를 모두 손에 쥐어 야합니다.

관련 :

About the author

Abbas

Leave a Comment